[NFT] NFT·조각투자도 증권일까?..."유틸리티성 등 따져봐야"

 


NFT·조각투자도 증권일까?..."유틸리티성 등 따져봐야"


코인데스크코리아에 따르면, 전문가들은 대체로 "NFT를 곧바로 증권으로 볼 수는 없을 것 같다"는 의견이 우세하다. NFT는 수익권 외에 수집품으로서의 활용성이 있어서다. 


박선영 동국대 경제학과 교수는 "증권성을 판단할 때 그 창구(비히클)가 무엇인지보다 기초하는 자산이 수익 분배 성격이 있는 금융투자상품인지 여부가 더 중요하다"며 "부동산은 수익을 내야하는 금융투자상품인 만큼, 부동산 NFT는 증권에 가깝다고 볼 수 있으나, 현물 NFT는 그렇게 보기 어렵다"고 진단했다. 


결국 NFT 자체의 문제보다는 자금 조달의 수단으로 쓰였는지 여부가 관건이라는 이야기다.


{Personal View}

실제로 업계 임원분들과 미팅을 하다보면, 코인 보다 NFT 관련 진출 리스크가 훨씬 적기에 코인 상장 등 프로젝트를 하려다가도 NFT로 방향을 전환하는 경우를 많이 목격했습니다. 


앞으로 정부와 당국이 ICO를 명확하게 허용해주기까지는 NFT가 업계 대세일 수 밖에 없죠. 게다가 NFT는 실체있는 현물과 연동시킬수 있는 등 유틸리티 측면으로도 더 유용하기까지 하니…

댓글 쓰기

0 댓글